최근 포토로그


누군가의 여자친구 이야기 ¶웃긴 Story+♬

전 군대에서 전역한지 이제 3개월된 23살 청년입니다.
전역하자마자 소개팅으로 한살어린 여자를 소개 받아서
처음 만났을 때는 정말 어색했지만
만나면 만날 수록 정말 괜찮은 여자인 것 같아서
만난지 3주만에 프로포즈를 했습니다.
평소에 최신형 핸드폰을 갖고 싶다고 말했기에
2주간 하루도 쉬지않고 막노동판에 가서 일을 하고 번돈과
부모님께 복학 준비를 해야한다고 거짓말을 하고 탄 용돈을 합쳐서
최신형 스마트폰을 선물로 준비했습니다.
그냥 말로 프로포즈를 했을 땐 별 반응이 없었지만
선물로 준비했다고 하면서 스마트폰을 건네주니
미소를 지으면서 오케이하더군요.
기분이 썩 좋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그녀가 받아줬다는 사실에 감사했습니다.
그렇게 한달여쯤을 만났을때부터 여자친구의 행동이 조금씩 이상하다는 걸
느낄 수 있었습니다.
대화중 또는 밥 먹을 때도 항상 폰을 손에 끼고 놓지를 않더군요.
쉬지 않고 누군가와 카톡을 게속 하는 거죠
그런 상황이 너무 짜증나서 물어봤죠. 누구랑 그렇게 카톡을 하는 거냐고.
여자친구는 친구들이 워낙 많아서 카톡이 끊이지 않는다고 말하더군요.
전 여자친구가 워낙 성격도 좋고 예뻐서 그냥 그런가보다 하고 계속 넘어갔죠.
근데 어제 여자친구랑 만나고 있을 때 여자친구가 잠깐 화장실 간다면서 폰을 놓고 가더군요.
전 그러고 싶지 않았지만, 너무 궁금해서 여자친구의 폰을 열고 카톡을 확인하기 시작했습니다.
근데 이게 웬일? 카톡 목록에는 온통 '내사랑♥'이라는 이름으로 저장된 어떤 놈의 글이 가득하더군요.
내용은 더 가관이었습니다.
다음주 주말에 1박 2일 스케쥴 잡아서 양평에 놀러가자는 것 부터
오늘 밤 집에 혼자있으니까 자기네 집에 와서 같이 자자는 내용이 눈에 띄더군요.
그걸 확인한 순간 진짜 머리가 핑 돌아버렸지만,
그래도 내 눈으로 직접 확인 후에 미친짓을 해도 후회가 없을 것 같은 생각이 들더군요.
여자친구가 화장실에 갔다오고 전 급한일 때문에 지금 들어가봐야 될 것 같다고 말하고
급하게 커피숍에서 나왔습니다.
그리고 커피숍 맞은편 골목에 숨어서 그녀가 나오길 기다렸고, 그녀는 누군가와 통화하면서 나오더군요.
그렇게 계속 미행을 했습니다.
어떤 아파트 단지까지 왔을 때 그녀가 아파트 안으로 들어가더군요.
저 역시 따라 들어가려고 했지만, 워낙 인적도 드물고 눈에 쉽게 띌 것 같아서
그녀가 엘리베이터를 타고 7층에서 내린 것을 확인 후에 저 역시 7층으로 갔습니다.
그 아파트 7층에는 4가구 밖에 없었고, 현관문에 귀를 들이대고 들어보니
703호에서 여자친구 목소리가 나더군요.
일단 아직 제대로 확인이 안된 상태이기 때문에 섣불리 행동할 수 없어서
복도 제일 끝에서 기다리기로 마음을 먹었습니다.
급하게 미행하느라 땀도 많이 흘리고 갈증도 났던 터라
아침에 집에서 챙겨온 요구르트를 가방에서 꺼내 마셨습니다.
매일유업에서 나오는 요구르트인데 일단 다들 알다시피
유산균 발효유로서 몸에도 상당히 좋고 유통기한도 여타 다른 요구르트에 비해서
이틀 정도의 여유가 있습니다.
냉장 보관이 필수이지만 요즘같이 쌀쌀한 날씨에는 가방에 넣고 먹어도
맛 차이가 별로 없더라구요.
혹시라도 맛의 차이나 다른 불편 사항은 매일유업 고객상담실인 02-2127-2215 로
연락하시면 됩니다. 개봉 후에는 최대한 빨리 드세요.

덧글

  • 리언바크 2011/11/19 15:00 # 답글

    반도의 흔한 기승전병. ㅎㅎㅎ (이거 닌텐도 DS에서 시작한 거 같은데)
    직접 쓰신 건가요? 되게 재밌네요.
  • 풍풍돌이 2011/11/20 00:03 #

    저도 보고 재밌어서 퍼왔습니다ㅋㅋ
  • 해정 2011/11/19 15:00 # 답글

    이거슨 유리 퀄리티!
  • 풍풍돌이 2011/11/20 00:16 #

    이 긴 글을 다 읽으시다니. 대단하십니다ㅋㅋㅋ
  • 동굴아저씨 2011/11/19 19:33 # 답글

    엌ㅋㅋㅋㅋㅋ
  • 풍풍돌이 2011/11/20 00:15 #

    다 읽으셨군요ㅋㅋㅋ
  • 조훈 2011/11/19 20:23 # 답글

    .........??;;
  • 풍풍돌이 2011/11/20 00:14 #

    낚이셨습니다.
    파닥파닥-!ㅋㅋ
  • Creator 2011/11/19 21:41 # 답글

    마치데쟈부를겪은듯한이느낌...! 오래간만이다.
  • 풍풍돌이 2011/11/20 00:17 #

    메트릭스 이후 데쟈뷰 하면 요원들이 생각난다ㅋㅋ
  • 냥이 2014/12/06 23:05 # 답글

    어...폰이 여러개야?

    결론은 요구르트!?
댓글 입력 영역